2016.11.20 (일)

  • -동두천 6.5℃
  • -강릉 8.8℃
  • 맑음서울 8.7℃
  • 맑음대전 8.8℃
  • 맑음대구 13.1℃
  • 구름조금울산 14.1℃
  • 맑음광주 12.6℃
  • 맑음부산 14.2℃
  • -고창 10.2℃
  • 구름많음제주 16.3℃
  • -강화 8.8℃
  • -보은 4.5℃
  • -금산 6.3℃
  • -강진군 10.5℃
  • -경주시 10.0℃
  • -거제 15.2℃

나도 기자다

김진태 의원, "여론에 굴복한 검찰 치욕의 날"

검찰의 '최순실 게이트' 중간 수사 발표에 강력 비판
"대통령 관련 사항은 공소장에 적을 필요가 없었다"

최순실 게이트에 대한 검찰의 중간 수사 결과 발표와 관련, 김진태 새누리당 의원이 20일 입장을 밝혔다. 김 의원은 박 대통령이 최순실과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수석, 정호성 전 부속비서관 등과 공범이라는 검찰의 발표에 대해 검찰 수사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특히 검찰이 대통령 관련 사항을 공소장에 적을 필요가 없었다면서, “여론에 굴복한 검찰 치욕의 날로 기록될 것이라고 강력히 비판했다.

다음은 김진태 의원의 입장이다.



 

= 대통령 공범 기재에 대한 김진태 의원의 입장 =

 

33쪽에 달하는 공소장을 다 읽어봤다. 검찰 수사의 문제점은 다음과 같다.

 

첫째, 대통령은 이번 일로 단돈 1원도 챙긴 것이 없다. 최순실이 뇌물을 받았다거나 재단 돈을 횡령했다는 것도 아니다. 두 재단 출연금 775억원 중 745억원이 그대로 있고, 30억원이 사업에 사용됐다. 그러다 보니 직권남용이라는 애매한 죄목을 적용했다.

법원에서 단골로 무죄가 나는 죄명이다.

 

둘째, 재단 설립 자체를 불법으로 보면서 최순실의 개인적 이권을 위해 기업에게서 돈을 뜯어냈다는 것인데, 상식에도 부합하지 않는다.

그렇다면 역대 정부에서 이루어진 그 수 많은 공익사업이 다 불법인가? 2006년 노무현 대통령은 기업의 양극화 해소를 명분으로 삼성에게서 8천억원, 현대차에 1조원 출연 약속을 받았다.

 

셋째, 기업인들이 세무조사를 당하거나 인허가 등에서 불이익을 당할 것이 두려워 재단에 돈을 냈다고 판단했으나, 실제로 그렇게 진술한 기업인이 없다고 한다. 추측과 짐작으로 소설을 쓴 것이다.

 

검찰은 그냥 안종범, 최순실 등만 처리하면 됐지, 굳이 확실치도 않은 대통령 관련 사항을 공소장에 적을 필요가 없었다.

어짜피 헌법에 따르면 대통령을 기소하지도 못할 테고, 당사자의 주장을 들어보지도 못했다. 이걸로 끝나는 것도 아니고 특검 수사가 기다리고 있다.

 

그렇다면 검찰은 대체 왜 그랬을까?

대통령에 대한 여론을 의식하지 않을 수 없었을 것이다. 검찰이 이렇게 권력의 눈치를 보지 않는다는 걸 보여주고 싶었을 것이다.

그러나 의욕만 앞섰다. 원칙과 소신 없이 이번엔 여론의 눈치만 살폈다. 당초엔 대통령은 수사 대상이 아니라고 하더니 오락가락했다. 그래서 정치검찰이라는 것이다.

 

훗날 역사는 여론에 굴복한 검찰 치욕의 날로 기록할 것이다.

검찰은 조직을 보호하기 위해 대통령을 제물로 바쳤지만, 이젠 더 이상 그 조직조차 보호하지 못하게 될 것이다. @@@





나도 기자다


아름다운재단의 시위지원 단체목록

전국규모 시민단체: 126개 아름다운재단이 지속적으로 지원한 계열 단체: 참여연대, 대구참여연대, 익산참여연대, 희망제작소, 공익변호사그룹민변, 아름다운가게, 가족구성권네트워크, 간디공동체, 걷고싶은도시만들기시민단체, 고난을받는이들과함께하는모임, 공간민들레, 그루터기, 그림쟁이, 기업책임시민센터, KIN지구촌동포연대, 나눔과미래, 남은자자립홈타운, (사)노동인권회관, 늘푸른봉사단, 다솜바리, (사)더나은세상, 더체인지, 돌봄과배움의공동체늘푸른교실, 두레방, (사)둥근나라, LOCOA, 통합놀이터만들기네트워크, 투명사회를위한정보공개센타, 트러블러스맵, 마을n사람들, 맑은내사람들, 문화연대(청년단체), 미디액트, 민생경제연구소, 민주화실천가족운동협의회, 민주화운동정신계승국민연대, 민중의집, 밝은집, 복지세상을만들어가는시민모임, 복합문화공간아트홀소풍, 봉사삼합, 부산청년회, 빈곤과차별에저항하는인권운동연대, 사람과마을, 사회복지연대, 상록모자원, 새사회연대, 생각나무BB센터, 서울DPI, 서울그린트러스트, 성인지예산전국네트워크,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시민자치문화센타, 시소와그네, CCK, ARENA, 아름다운커피, 아힘나운동본부, 안산경실련, ODA Watch, 어


설문조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